나눔터

Community

내 영혼의 산책

“자신을 위해서 거룩한 분노를 품고 우세요"

Author
아름다운교회
Date
2019-11-17 03:03
Views
277
적지 않은 사람들이 예수님을 믿고 먼저 하나님 품에 안긴 사람들에 대하여 오랜 세월동안 눈물을 흘리며 그분들과의 이별에 대해서 슬퍼하며 지냅니다. 여기서 우리는 예수님을 믿고 먼저 하나님 품에 안긴분들이 처해 있는 현실을 볼 필요가 있습니다. 예수님을 믿고 하나님 품에 안긴 사람들의 현실이 어떤 것입니까? 그분들은 하나님 품에서 온전히 기뻐하고, 온전히 찬양하고, 온전히 안식하고, 온전히 평화하고, 온전히 승리하고, 온전히 자유하며, 온전히 사랑 가운데 거하며, 온전한 영광을 즐거워하고 있습니다. 여러분은 그분들이 현재 처해 있는 현실을 믿음의 눈으로 볼수 있겠습니까? 만약 그분들의 현실을 믿음의 눈으로 볼수 없다면 그분들의 죽음에 대해서 느낄수 있는것은 슬픔 뿐일 것입니다.

예수님을 믿고 먼저 하나님 품에 안긴 사람들이 처한 현실을 직접 눈으로 볼수 없기 때문에 추상적이고 실감이 잘 나지 않아서 어려움을 겪을수도 있습니다. 그러나 분명한것 한가지는 예수님을 믿고 먼저 하나님 품에 안긴 사람들 가운데 하나님이 함께 하고 계신다는 것입니다. 그분들이 처해 있는 상황이 비록 추상적인것 같고 실감이 나지 않는다 하여도 그럼에도 확실하게 믿을수 있는것은 거기에 하나님이 함께 하고 계신다는 것입니다. 하나님이 함께 하시기 때문에 온전한 기쁨과 찬양과 안식과 평화와 승리와 자유와 사랑과 영광이 그들 가운데 있는 것입니다. 그들은 이땅에 머물고 있는 우리 보다 비교할수 없는 훨씬 복되고 온전한 삶을 누리고 있습니다.

예수님을 믿고 먼저 하나님 품에 안긴 사람들이 이땅에 있는 가족들에게 메세지를 보낸다면 이런 내용이 담길 것입니다.

사랑하는 가족 여러분들은 매일 어려움속에서 살아가고 있지만 나는 영원한 안식과 평화와 승리속에서 살아가고 있어요.
사랑하는 가족 여러분들은 여전히 죄와 사탄의 위협을 받으며 살고 있지만 나는 영원히 자유케 되었어요.
사랑하는 가족 여러분들의 주님을 향한 사랑은 불완전 하지만 나는 조금도 부족하지 않아요.
사랑하는 가족 여러분들은 그리스도의 영광을 아는 지식이 온전하게 못하지만 나는 온전하게 잘 알고 있어요.
사랑하는 가족 여러분들은 보지 못하는것을 나는 볼수 있어요.
사랑하는 가족 여러분들은 온전히 즐거워하지 못하는것을 나는 온전히 즐거워할수 있어요.

그러므로 사랑하는 가족 여러분들은 나를 위해서 더 이상 울지말고 사랑하는 가족 여러분 자신을 위해서 우세요.
사랑하는 가족 여러분들의 죄를 위해서 우세요.
사랑하는 가족 여러분들이 예수님을 닮아가고 있지 않는 자신의 모습을 보고 거룩한 분노를 하며 우세요.
사랑하는 가족 여러분들이 서로 서로 겸손히 섬기지 못하는 자신의 모습을 보고 거룩한 분노를 하며 우세요.
사랑하는 가족 여러분들이 서로 서로 용서하고 관용하고 사랑해 주지 못하는 자신의 모습을 보고 거룩한 분노를 하며 우세요.

사랑하는 가족 여러분들이 그렇게 여러분 자신을 위해서 거룩한 분노를 하며 울다가 어느날 나 있는 이곳에서 기쁨으로 만나기를 기대하고 소망하며 기다리겠습니다.

거울 앞에 앉기전 까지는 우리 자신의 얼굴에 무엇이 묻었는지 머리카락이 얼마나 헝클어졌는지 알수가 없습니다. 그러나 거울앞에 앉는 순간 얼굴의 상태와 머리카락의 상태를 정확하게 볼수가 있습니다. 성경말씀은 영혼의 거울 입니다. 성경 말씀 앞에 앉기전에는 내가 무슨 말을 했는지 내가 무슨 행동을 했는지 감각을 느끼지 못합니다. 성경에 나와 있는 말씀처럼 남의 눈에 있는 작은 티는 보면서도 자신의 눈에 있는 큰 들보는 보지 못하게 됩니다. 다른 사람들은 다 볼수 있는 우리 자신의 눈에 있는 큰 들보를 우리 자신만 보지 못하는 것입니다. 그러나 성경 말씀 앞에 앉으면 성령께서 너... 너... 너... 너...너… 하면서 우리 자신의 부족한 큰 들보를 정확하게 보게 하십니다. 그럴때 우리 자신의 부족한 큰 들보를 붙잡고 우는 것입니다. 우리 각자가 자신의 부족한 큰 들보를 붙잡고 울수만 있다면 무르익은 과일 처럼 우리의 인품이 성숙하게 무르익어서 아름다운 세상을 만들어낼수 있을 것입니다.
Total 0

Total 36
Number Title Author Date Votes Views
36
“영혼의 겨울을 지나는 이들에게"
아름다운교회 | 2019.12.12 | Votes 0 | Views 134
아름다운교회 2019.12.12 0 134
35
바른믿음
아름다운교회 | 2019.12.02 | Votes 0 | Views 248
아름다운교회 2019.12.02 0 248
34
“예수 그리스도안에 있는 하나님의 영광"
아름다운교회 | 2019.11.26 | Votes 0 | Views 283
아름다운교회 2019.11.26 0 283
33
“동행"
아름다운교회 | 2019.11.22 | Votes 0 | Views 272
아름다운교회 2019.11.22 0 272
32
“자신을 위해서 거룩한 분노를 품고 우세요"
아름다운교회 | 2019.11.17 | Votes 0 | Views 277
아름다운교회 2019.11.17 0 277
31
잊혀지지 않을....
아름다운교회 | 2019.11.06 | Votes 0 | Views 283
아름다운교회 2019.11.06 0 283
30
자아 부인
아름다운교회 | 2019.10.31 | Votes 0 | Views 288
아름다운교회 2019.10.31 0 288
29
“약할때 강함이라"
아름다운교회 | 2019.10.23 | Votes 0 | Views 275
아름다운교회 2019.10.23 0 275
28
“신앙의 터를 굳게 하라"
아름다운교회 | 2019.10.17 | Votes 0 | Views 318
아름다운교회 2019.10.17 0 318
27
“성경책을 펼치고 한장 한장 넘기며 읽어 내려가는………….”
아름다운교회 | 2019.10.09 | Votes 0 | Views 315
아름다운교회 2019.10.09 0 315

교회앨범

4500 Buena Vista Rd Bakersfield, CA 93311 연락처 832-867-5764 (담임목사)
© 2018 The Beautiful Church of Bakersfield. All rights reserved.